캘리포니아 남가주 한 도시에서 있었던 일입니다. 

한 젊은 여인이 자신의 집 소파에 앉아 깊은 슬픔에 잠겨 눈물을 흘리고 있었습니다.

며칠 전 치른 남편의 장례, 5살 난 딸아이와 자신만을 남겨두고 떠나간 남편을 원망할 사이도 없이, 그 슬픔과 충격이 가시기도 전에, 해결해야 할 현실의 경제적인 어려움들이 여인의 어깨에 무거운 짐으로 지워졌기 때문이었습니다. 남편만 의지하며 가정주부로서의 삶에만 충실해온 여인에게 현실은 너무나도 냉혹했고, 삶에 대한 의지마저 꺾어버리기에 충분했습니다.

그 때, 두 명의 낮선 사람들이 여인을 찾아 왔습니다.

그들은 여인의 모든 경제적인 어려움들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을 만큼 큰 돈을 여인에게 주었고, 그것은 여인도 몰랐던 남편의 생명보험 사망 보상금 이었습니다.

 

남편의 깊은 사랑에 감사의 눈물을 흘리고 있을 때, 2층에서 자고 있던 딸 아이의 목소리가 들렸습니다.

 

"Is Daddy There?"(아빠 거기 있어?), 아빠의 죽음을 인식하지 못하는 어린 딸이 최근에 듣지 못했던 남자들의 목소리가 나니까 아빠인 줄 알고 엄마에게 이렇게 물었습니다.

 

그 때, 흐르는 눈물을 감추지 못하며 여인은 딸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.

“No, daddy is not here!, but he still taking care of us."(아니, 아빠는 여기 없어, 하지만 지금도 우리를 돌보고 계셔!)

이 일은 지금도 우리 주위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입니다.

우리에겐 꼭 지키고 싶은 것들이 있습니다.

우리 가정의 행복과 건강, 우리 아이들의 밝은 미소, 과학자가 되길 원하는 우리 아들의 꿈!

사랑을 키워 나가는 우리 가족의 보금자리,

이 모든 것들을 지키기 위해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, 내가 지킬 수 없을 수도 있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대비하는 것입니다.

Joseph Park Insurance / 213-276-5289 / insuprobj@gmail.com

보험 생명보험 오바마케어 Insurance Obamacare